배정이 교수(간호학과)가 세계보건기구 지역사회안전증진협력센터(WHO Collaborating Centre on Community Safety Promotion in Karolinska Institutet, Stockholm, Sweden)의 국제안전도시 심사위원으로 위촉되었다.
배 교수는 지난달 스웨덴에서 열린 ‘리쵸핑 국제안전도시 공인 25주년 기념 학술대회’에서 위촉장을 받았고, 2017년 10월까지 세계보건기구 국제안전도시 공인신청서 검토 및 현지 방문 평가를 수행하여 공인 여부를 결정하는 심사평가 전문위원으로 활동한다.




또한 그가 맡고 있는 인제대 국제안전도시연구소도 최근 ‘한국 국제안전도시지원센터’로 지정되었다. 2008년부터 담당하고 있는 WHO 부산광역시 국제안전도시 공인사업에 이어서 구미시, 울산광역시 남구 등 여러 지자체의 성공적인 공인을 위한 연구용역을 담당하고 있다. 향후 안전에 대한 높은 요구도로 정부 용역 사업이 더욱 증가할 전망으로, 연구소의 국제경쟁력이 한층 강화되었다.




2009년부터 부산광역시 통합재난관리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그는 부산시 재난심리지원센터의 센터장 맡으며 2014년도 기관 평가에서 전국 17개 센터 중 최우수기관 선정을 이끌며 대통령 표창을 받기도 했다.